김제시, 시민기록물 수집 공모전 추진

  • 즐겨찾기 추가
김제
김제시, 시민기록물 수집 공모전 추진
“그때 그 시절 옛 사진 찾아요”9월 27일까지 김제시 관련 기록물 수집 공모 접수
  • 입력 : 2024. 06.14(금) 08:37
  • 문상준 기자
김제시, 시민기록물 수집 공모전 추진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김제시(시장 정성주)는 지역 역사와 생활문화를 알 수 있는 오래된 기록을 발굴하기 위해 오는 9월 27일까지‘당신의 앨범 속, 김제를 찾습니다’를 주제로 시민기록물 수집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공모 대상은 지난 2000년 이전 김제 관련 민간기록물로 지역의 역사, 행정, 문화, 마을 등을 보여주는 다양한 유형의 근현대 자료이며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이번 공모전은 ‘사진 속 김제’와 ‘장롱 속 김제’ 두 부문으로 진행되며 ‘사진 속 김제’는 옛 거리, 추억 속 학교와 상점 사진, 마을 활동사진 등 당시 생활상이 담긴 사진을 수집하고, ‘장롱 속 김제’는 일기, 편지, 서적 등 문서류와 포스터, 기념품, 홍보물 등 박물류를 수집한다.

신청방법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기록물을 지참하여 김제시청 정보통신과로 방문하거나 우편, 전자우편(jukyon@korea.kr)으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된 기록물은 2차에 걸친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명, 우수상 5명, 장려상 10명, 입선 40명을 선정하여 최소 5만원에서 최대 50만원까지 상금을 지급하고 11월경에 김제시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그 시절 추억이 담긴 사진 한 장, 한 장이 모이면 김제의 역사가 된다”라며 “흩어져 있는 기록물을 한데 모아 다음 세대에게 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기타 공모전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정보통신과 행정정보팀 063-540-3597로 문의하면 된다.

문상준 기자 oksan06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