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역사민속박물관, ‘추억의 학교’ 전시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1.12.02(목) 15:35
광주
광주역사민속박물관, ‘추억의 학교’ 전시회 개최
23일부터 12월31일까지 학교생활 자료 선봬
  • 입력 : 2021. 11.19(금) 16:13
  • 문상준 기자
광주역사민속박물관, ‘추억의 학교’ 전시회_중학교 무시험 추첨기(1970년대)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광주역사민속박물관은 1960~1970년대 학교생활의 추억을 곱씹어보는 ‘추억의 학교’ 전시회를 23일부터 12월31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박물관이 최근에 입수한 자료 중 학교생활과 관련된 것을 추려 소개한다. 특히 전시는 1960~1970년대 전쟁터를 방불케 했던 학교 풍경을 담았다.

중학교 입학 때 학교를 배정받기 위해 돌려야 했던 추첨기, 쌀 소비를 줄이고 혼분식을 장려한다며 점심 때면 책상 위에 올려놓고 검사를 았던 양은도시락, 국군장병들에게 보내기 위해 마련한 위문품 주머니, 과목별 석차와 품행을 기록한 생활통지표, 눈부신 햇살을 받으면서도 환한 웃음을 지으려 애쓰며 찍었던 소풍 사진 등이다.

자세한 내용은 광주역사민속박물관(062-613-5362)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종천 박물관장은 “박물관이 묵직한 주제만을 전시하는 곳은 아니다며, “과거의 일상을 소담스럽게 담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시민들이 옛 추억과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문상준 기자 oksan06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