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5.18문화예술 공연 실시

  • 즐겨찾기 추가
  • 2021.11.29(월) 20:45
교육
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5.18문화예술 공연 실시
  • 입력 : 2021. 11.25(목) 13:43
  • 전영규 기자
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5·18문화예술 공연 실시
[헤럴드신문 = 전영규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5‧18민주화운동 교육의 일환으로 11~12월 관내 중‧고등학교 10교를 대상으로 ‘학교로 찾아가는 5‧18문화예술 공연’을 실시한다.

25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공연은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관내 교원 및 학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기획됐다. 코로나19를 예방하고 학생과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극단이 직접 학교를 방문해 강당(체육관)에서 공연을 펼친다.

공연은 학교의 신청에 따라 마당극 ‘언젠가 봄날에’ 또는 연극 ‘오! 금남식당’으로 진행된다. 마당극 ‘언젠가 봄날에’는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와 그 가족들의 이야기를 창작탈굿, 소리, 춤 등을 통해 예술적으로 형상화했다.

연극 ‘오! 금남식당’은 노래, 춤, 난타 등 포퍼먼스를 통해 1980년 오월 시민들이 나눴던 주먹밥에 담긴 공동체 정신과 나눔의 의미를 표현한 작품이다.

마당극 ‘언젠가 봄날에’는 ▲각화중(11월5일) ▲광주수피아여중(11월30일) ▲설월여고(12월3일) ▲전남여고(12월8일) ▲동일미래과학고(12월10일) 등 5교에서 실시된다. 연극 ‘오! 금남식당’은 ▲용두중(11월26일) ▲광주중(11월30일) ▲전대사대부중(12월3일) ▲일동중(12월14일) ▲첨단중(12월16일) 등 5교에서 진행된다.

공연을 관람한 각화중 한 학생은 “이번 공연을 보며 5·18민주화운동 유가족의 심정을 알 수 있었다”며 “5·18민주화운동에 대해 자세히 배울 수 있었던 뜻 깊은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 김형태 과장은 “이번 5·18민주화운동을 극화한 문화공연 관람이 청소년들에게 1980년 5월 광주정신을 쉽게 이해하고 가슴깊이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광주시교육청은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으로 5·18민주화운동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영규 기자 hrd299@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