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사업 준공

  • 즐겨찾기 추가
군산
군산시,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사업 준공
역전시장, 명산시장 신식 비가림막 설치
  • 입력 : 2022. 09.06(화) 09:22
  • 최종수 기자
군산시,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사업 준공
[헤럴드신문 = 최종수 기자] 군산 전통시장이 새단장을 하고 군산 시민들에게 찾아왔다. 군산시는 6일 전통시장 2개소(역전종합시장, 명산시장)에 대해 시설 현대화 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역전종합시장은 그동안 노후된 천막 비가림 시설로 화재에 매우 취약함과 동시에 혹서기 공기순환이 어려워 시설보수가 절실한 상황이었다.

이에 시는 지난 2020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 현대화 사업 공모를 통해 20억원의 예산으로 길이 210m, 폭 4m의 역전시장 노후된 천막 비가림 시설을 철거하고 신식 비가림막을 1,920.63㎡ 규모로 설치했다. 또한, 명산시장에 2021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 현대화 사업 공모를 통해 8억원의 예산으로 길이 82m, 폭 6m로 신식 비가림막을 704.58㎡ 규모로 설치했다.

복태만 전라북도 상인연합회장은 “이번 역전시장과 명산시장 비가림막 설치로 이용객과 상인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했다”며 “앞으로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현석 소상공인지원과장은 “시설 현대화 사업을 통해 화재에 안전하고 쾌적한 시장 환경을 시민들에게 제공함과 동시에 지속적인 시설개선을 통해 전통시장 활성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최종수 기자 hrd299@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