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 장흥군수, 재해예방사업장 현장점검 나서

  • 즐겨찾기 추가
장흥
김성 장흥군수, 재해예방사업장 현장점검 나서
장평 노후 봉동교 재가설 등 재해예방사업장 현장점검
  • 입력 : 2024. 06.12(수) 16:27
  • 정양석 기자
김성 장흥군수, 재해예방사업장 현장점검 나서
[헤럴드신문 = 정양석 기자] 김성 장흥군수가 11일 재해예방사업장 현장점검에 나섰다.

이날 김 군수는 장평 노후 봉동교 재가설 등 재해예방사업장을 방문하여 공사 추진현황 및 우기대비 안전대책 등을 점검했다.

장흥군은 2021년 9월 장평 노선지구 자연재해위험지구로 지정하고 사전설계 심의 등 행정절차를 진행했다. 총8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023년 1월부터 공사를 착수하여 현재 용강교를 완료하고 봉동교 교각 공사를 추진중이다. 공정율은 55%이다.

장평면 소재지와 장동면 조양뜰을 연결하는 보성강을 횡단하는 기존 교량 2개소는 높이가 낮아 집중호우 시 월류에 따른 농경지 침수피해의 원인으로 지적돼 왔다. 군내버스, 농기계 등 통행 시 노후되고 교량폭이 협소하여 항상 안전사고 위험이 상존하고 있었다.

한편, 김성 장흥군수는 “우기철 이전 진행중인 공정의 신속한 마무리 및 공사용 가도를 철거하여 여름철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관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양석 기자 hrd299@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