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민원창구‘투명 가림막’설치

  • 즐겨찾기 추가
  • 2020.04.06(월) 10:25
장성
장성군, 민원창구‘투명 가림막’설치
코로나19 확산 방지 민원인-공무원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 입력 : 2020. 03.26(목) 12:37
  • 문상준 기자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장성군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군청 민원봉사과 민원창구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

장성군은 민원인과 공무원이 근거리에서 마주 보며 업무를 진행하기 때문에 비말감염의의 우려가 있어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민원창구에 설치된 가림막은 총 19개이다. 투명 아크릴로 제작된 가림막은 시야를 방해하지 않으며 비말이 튀는 것을 막아주어 민원인과 공무원의 심리적 불안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성군은 가림막 하단에 민원 서류를 주고받을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해 편의성을 높였다. 아울러 가림막 상‧하단을 ‘옐로우시티 장성’을 상징하는 노란색으로 디자인해 산뜻함을 더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부터 군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민원창구에 가림막을 설치했다며,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군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장성군은 군청 입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해 방문객의 발열 여부를 체크하고, 손 소독제를 제공하는 등 코로나19 예방에 힘쓰고 있다.

문상준 기자 oksan06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