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산수유 시목 종자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에 영구 저장

  • 즐겨찾기 추가
  • 2020.05.27(수) 10:14
구례
구례군, 산수유 시목 종자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에 영구 저장
  • 입력 : 2020. 04.06(월) 10:55
  • 정돈철 기자
[헤럴드신문 = 정돈철 기자]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산수유 시목 종자를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에 영구보존했다고 6일 밝혔다. 시드볼트는 대한민국에 서식하는 식물자원을 보존하기 위해 운영 중인 종자은행이다.

구례군 산동면 계척마을에 위치한 산수유 시목은 수령이 약 1천년이 넘은 나무로 2001년부터 보호수로 지정되어 관리하고 있다. 구례군은 산수유 전국 생산량의 68%를 차지하는 산수유의 대표지역이다.

구례군은 지난해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 종자 보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리산권 대표 자생식물인 히어리, 노고단원추리, 깽깽이풀 등 300여점을 기탁한바 있다.

한편, 구례군 관계자는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국내 중요 종자가 보존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돈철 기자 hrd299@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