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끝해남의 무르익는 가을, 국화꽃 향기 가득

  • 즐겨찾기 추가
  • 2021.01.23(토) 14:34
관광
땅끝해남의 무르익는 가을, 국화꽃 향기 가득
- 다음달 15일까지 해남군민광장서 국화향연
  • 입력 : 2020. 11.01(일) 07:32
  • 문상준 기자
해남군민광장에 제11회 해남 국화 향연을 개최한다. 국화꽃 구경을 한번 해볼까요~?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해남군민광장이 국화꽃 향기로 가득찼다.

해남군은 11월 15일까지 해남군청 군민광장에서 제11회 해남 국화 향연을 개최한다.

군은 코로나로 지친 군민들과 관광객 등에게 힐링의 공간을 제공하고, 가을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주민들이 쉽게 찾을 수 있는 군민광장에 행사장을 조성했다.

국화향연장에는 해남의 상징인 해남 성문과 땅끝이·희망이를 비롯해 뽀로로 등 인기 캐릭터를 활용한 조형물 등 총 15종, 5만4,965점의 국화작품이 전시된다.
국화로 물든 해남군청 앞 군민광장 꽃 향기가 너무나 좋아서 머물고 싶어지는 축제 현장

특히 나이아가라 폭포를 형상화한 국화 조형물에 LED 조명을 비춰 영상을 표현하는 미디어파사드를 활용, 야간에도 관람이 가능하도록 해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해남 국화동호회 회원 30여명이 1년 동안 정성껏 가꾼 국화 분재작품도 함께 전시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국화 향연을 통해 군민들과 해남을 방문하는 많은 분들이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고 아름다운 추억을 남길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문상준 기자 oksan06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