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021년도 제주형 마을만들기 사업 본격 시동

  • 즐겨찾기 추가
  • 2021.03.04(목) 17:07
제주시
제주시, 2021년도 제주형 마을만들기 사업 본격 시동
제주다움이 있는 행복마을 기반조성에 3개 마을·20억 지원
  • 입력 : 2021. 01.24(일) 09:56
  • 문상준 기자
제주시청사 전경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제주시는 제주다움이 녹아있는 제주형 마을만들기 사업에 총 20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제주형 마을만들기는 ‘19년에 지방 이양된 농산어촌개발사업으로 지난해 3개 마을이 공모 절차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자율개발사업으로 애월읍 중엄리, 한경면 용수리에 각 5억원 / 총 10억이 지원되며, 종합개발에는 애월읍 소길리에 10억이 지원되는 등 앞으로 3개년간 본격적으로 사업이 시행된다.

주요내용으로 ▲ 주민주도의 마을사업 이해도를 높이는 역량강화프로그램을 공통사업으로 운영하며, ▲ 소길리는 주민화합 및 탐방객 편의공간을 조성 ▲ 중엄리는 주민 모두 함께하는 건강쉼터 조성 ▲ 용수리는 환경전시관 및 환경교육장을 조성하여 제주다움을 품고 있는 행복마을 만들기 기틀을 마련한다.

본 사업을 계기로 제주시에서는 마을만들기 사업이 공모단계에서부터 마을이 중심이 되어 지역주민이 주도하는 살기 좋은 행복마을 만들기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상준 기자 oksan062@naver.com